검색

고용노동부, 새마을금고 이사장 성추행 사건에 대해 직권조사 착수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최한규 기자
기사입력 2024-02-22 [15:54]


▲ 고용노동부


[시사일보=최한규 기자] 고용노동부는 새마을금고 이사장 성추행 사건에 대해 직권조사에 착수할 계획이다.

이번 사건은 언론보도 내용에 피해자 인터뷰 및 행위자의 성추행(성희롱) 행위가 담긴 시시티브이(CCTV), 이사장의 해명 인터뷰 등의 발언 등을 통해, 남녀고용평등법상 직장 내 성희롱 행위로 볼 수 있는 고도의 개연성이 인정된다고 보고 직권조사를 개시하기로 했다.

서울고용노동청은 직권조사를 통해 직장 내 성희롱 여부에 대해 조사하고, 법위반 행위가 확인되는 경우 1천만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 등의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시사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