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은희, LPGA 롯데 챔피언십 2R 단독 선두…시즌 2승 청신호

최혜진 7위·고진영 공동 12위

가 -가 +

한효원 기자
기사입력 2019-04-19

 

▲ 지은희가 19일(한국시간) 하와이 오하우 코올리나 골프클럽에서 열린 '롯데 챔피언십' 2라운드 11번 홀에서 티샷을 하고 있다. (대홍기획 제공)     ©

 

(시사일보=한효원 기자) 지은희(33·한화큐셀)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롯데 챔피언십(총상금 200만달러) 2라운드에서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지은희는 19(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카폴레이의 코올리나 골프클럽(72·6397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이글 1, 버디 6, 보기 1개를 묶어 7언더파 65타를 적어냈다.

 

지은희는 중간합계 15언더파 129타로 13언더파 131타를 기록 중인 넬리 코다(미국)2타 차이로 제치고 단독 선두에 등극했다.

 

지난 1월 시즌 개막전이었던 다이아몬드 리조트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에서 우승을 차지했던 지은희는 시즌 2승 기회를 잡았다. 이번 대회에서 지은희는 LPGA투어 통산 6승에 도전하고 있다.

 

지은희는 10번홀(4)에서 버디를 잡으며 순조롭게 출발했다. 이어 14번홀(5)에서 버디를 추가했지만 18번홀(4)에서 보기로 주춤했다.

 

후반 라운드에서 지은희는 본격적으로 상승세를 타기 시작했다. 1번홀(5)에서 이글을 잡은 뒤 2번홀(4)에서 버디를 추가했다.

 

지은희는 5번홀(5)에서 다시 버디를 기록한 뒤 7번홀(4)8번홀(3)에서도 버디를 잡아냈다. 지은희는 9번홀(4)에서 파를 기록하며 2라운드를 마쳤다.

 

지난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대상과 신인왕을 동시에 차지했던 최혜진(20·롯데)2라운드에서 1타를 줄이며 중간합계 8언더파 136타로 7위를 마크했다.

 

시즌 첫 메이저대회인 ANA 인스퍼레이션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세계랭킹 1위로 올라선 고진영(24·하이트진로)은 이날 3언더파를 치며 중간합계 6언더파 138타로 유소연(29·메디힐), 허미정(30·대방건설), 최운정(29·볼빅), 조정민(25·문영그룹), 아리야 주타누간(태국) 등과 함께 공동 12위를 기록 중이다.

 

전인지(25·KB금융그룹)와 김효주(24·롯데)는 중간합계 5언더파 139타로 공동 24위를 달리고 있다. 박인비(31·KB금융그룹)와 신인왕 후보 이정은(23·대방건설)2언더파 142타로 공동 49위에 이름을 올렸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한시사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