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동구가 코로나19와 분투하는 인천 의료진을 응원한다

의료진 위한 지정기탁금으로 300만원 상당 간식세트 마련해 격려

가 -가 +

박 준 기자
기사입력 2020-07-16


인천광역시_동구청


[시사일보=박 준 기자] 인천 동구는 16일 코로나19 최전선에서 지역 내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 싸우고 있는 의료진에게 격려와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기 위해 300만원 상당의 간식 꾸러미를 준비해 전달했다고 밝혔다.

간식은 코로나19와 관련해 기부자가 ‘의료진에게 써 달라’는 뜻을 밝힌 지정기탁금으로 마련됐다.

구는 준비한 간식세트를 인천의료원과 인하대병원, 가천대길병원 등 인천지역 내 코로나 대응 의료기관 3곳에 직접 전달했다.

동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조은주 위원장은 “여전히 인천 지역에 확진자가 꾸준히 발생하고 있지만 의료진의 헌신 덕분에 피해가 최소화되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맛있는 간식 드시고 잠시라도 피로를 푸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허인환 동구청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밤낮으로 애써주시는 의료진의 노력이 헛되이 되지 않도록 우리 구도 방역 및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사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