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부산시, 추석 연휴 영락·추모공원 전면 임시 폐쇄

추석 연휴(9.30.~10.4. 5일간) 공설봉안시설(봉안당, 묘지, 봉안묘, 봉안담 등) 전면 임시 폐쇄 조치

가 -가 +

김영찬 기자
기사입력 2020-09-18


[시사일보=김영찬 기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오는 9월 30일부터 10월 4일까지의 추석연휴 5일간 영락공원, 추모공원 공설봉안시설(봉안당, 묘지, 봉안묘, 봉안담 등)을 전면 임시 폐쇄한다고 밝혔다.

부산시는 약 18만 명의 고인이 안치된 영락공원, 추모공원 공설봉안시설(봉안당, 묘지, 봉안묘, 봉안담 등)이 명절 기간 약 36만 명의 추모객이 집중되는 시설인 점을 고려하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이를 부득이 전면 임시 폐쇄하기로 했다.

대신 9월 26일부터 10월 11일까지의 기간 중 추석 연휴를 제외한 11일간 ‘1일 봉안당 추모객 총량 사전 예약제’를 한시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며, 운영시간은 아침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1일 봉안당 추모객 총량 사전 예약제 인원은 ▲영락공원 1,300명 ▲추모공원 2,900명으로 제한되며, 봉안당 추모 시 제례실 및 유가족 휴게실은 폐쇄된다. 또한, 제수 음식 반입 및 실내 음식물 섭취도 엄격히 금지된다.

사전 예약접수는 오늘(9월 18일)부터 부산시설공단(이사장 추연길) 부산영락공원 홈페이지(http://yeongnakpark.bisco.or.kr) 및 부산추모공원 홈페이지(http://memorialpark.bisco.or.kr)에서 할 수 있으며, 온라인 사전예약을 통해서만 봉안당 방문이 가능하다.

아울러, 부산시는 9월 25일부터 온라인 비대면 추모·성묘 서비스도 운영한다. 이는 보건복지부 e하늘장사정보시스템 온라인 추모·성묘 서비스와 연계한 것으로, 부산시설공단 부산영락공원 홈페이지 및 부산추모공원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온라인으로 헌화, 추모글 작성 등의 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가족과 함께해야 하는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이지만, 코로나19라는 엄중한 상황을 고려하여 어려운 결정을 하게 되었다”라며 “가급적 올해 추석만큼은 온라인 추모·성묘시스템을 통한 비대면 참배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주시고, 부득이 방문 시 사전예약을 통해 최소 인원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기본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방문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부산시설공단 영락공원(☎051-790-5000) 및 추모공원(051-790-5100)으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사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