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HYNN(박혜원), 정승환이 작사한 새 싱글 ‘그대 없이 그대와’로 컴백!

정승환, HYNN(박혜원) 컴백 지원 사격!

가 -가 +

문정희 기자
기사입력 2021-01-15


[시사일보=문정희 기자] 가수 HYNN(박혜원)이 정승환의 감성적 가사로 완성된 신곡으로 컴백한다.

15일 HYNN(박혜원)의 공식 SNS를 통해 새 싱글 ‘그대 없이 그대와’ 티저 이미지와 크레딧이 공개됐다. 이 가운데 정승환이 이번 신곡 작사에 참여한 사실이 공개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HYNN(박혜원)이 오는 21일 발매하는 ‘그대 없이 그대와’에는 가요계의 대표 감성 발라더 정승환이 작사가로 참여해 쓸쓸한 겨울 밤의 그리움을 표현했다.

특히 정승환이 안테나 소속 외 뮤지션의 가사 작업에 참여한 건 HYNN(박혜원)의 신곡이 처음이라는 점에서 더욱 큰 의미가 있다. 그간 ‘목소리’, ‘비가 온다’, ‘언제라도 어디에서라도’, ‘어김없이 이 거리에’ 등의 명품 발라드를 통해 따스하고 섬세한 가사를 선보여왔던 정승환은 이번에도 담백하면서도 애틋한 노랫말을 탄생시켰다.

또 발라드 가수 계보를 이으며 ‘발라드 세손’으로 불리고 있는 정승환과 ‘차세대 톱 여성 발라더’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HYNN(박혜원)이 협업해 더욱 관심이 쏠린다.

작곡은 ‘시든 꽃에 물을 주듯’, ‘차가워진 이 바람에 우리가 써있어’ 등 HYNN(박혜원)의 히트곡들을 작업했던 K.imazine가 맡아 수려하고 감성적인 멜로디를 완성했다. 여기에 HYNN(박혜원)의 탁월한 보컬이 더해져 감동을 극대화시켰다.

한편 HYNN(박혜원)은 지난 해 미니앨범 ‘아무렇지 않게, 안녕’을 비롯해 박근태 프로젝트 ‘한 번만 내 마음대로 하자’, ‘구미호뎐’ OST ‘그대가 꽃이 아니면’ 등을 발매하고 ‘복면가왕’ 사상 최연소 가왕에 등극하는 등 괄목할 만한 성장을 거두며 ‘톱 솔로 여가수’로 성장했다.

HYNN(박혜원)의 새 싱글 ‘그대 없이 그대와’는 오는 2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사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