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영천시, 농산물·농식품 판로 확대를 위하여!

영천시장, 농식품 가공기업 현장 방문

가 -가 +

한반식 기자
기사입력 2021-03-05


[시사일보=한반식 기자] 지역 농산물 판로 확보를 고민하고 있는 최기문 영천시장이 지난 5일 건강하고 다양한 종류의 농산물 가공식품을 생산하는 북안면 소재 금화농산을 방문, 현장의 목소리를 들으며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금화농산은 2015년 설립하여 직접 재배하는 아로니아 외에 친환경 국내산 농산물만을 수급 받아 과일 잼, 과일 차, 장아찌 등을 생산하고 있는 농기업으로 아로니아 떫은맛 제거에 성공하여 특허 출원하였으며, 보관과 휴대가 편리하고 위생적인 튜브형 용기와 무설탕 잼을 출시하는 등 제품 개발에도 노력하고 있다.

최 시장은 기업소개 영상을 보며 사업 설명을 듣고 여성기업인 김준희 대표의 안내로 생산시설을 둘러본 후, “공장을 짓고 설비들을 구축하는 과정이 결코 쉽지 않았겠지만, 우리 농산물에 대한 자신감과 직접 생산한 농식품에 대한 자부심으로 그 과정들을 묵묵히 견뎌냈을 것”이라며 비슷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업과 농기업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방안을 함께 모색하기 위해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최기문 시장은 “앞으로도 지역농산물 활용과 적극적인 고용 창출로 지역농업과 경제 발전을 선도하고 영천시의 특산품 개발에도 노력하여 주시길 바란다”며 “시에서도 기업체의 애로사항에 귀 기울이고 적극 검토하여, 기업 경영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사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