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장흥군, 초유은행 이용률 60%증가

송아지 질병예방 및 면역력 향상

가 -가 +

김종현 기자
기사입력 2020-01-23

    장흥군, 초유은행 이용률 60%증가

[시사일보=김종현 기자 ]장흥군에서 운영하고 있는 초유은행 이용률이 전년 대비 6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7년 운영을 시작한 ‘초유은행’은 송아지 설사와 질병예방에 중요한 면역물질이 함유되어 있는 초유를 공급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초유는 어미 소가 송아지 분만 후 1~이틀간 분비하는 진한 노란색의 우유로 면역글로불린과 비타민A를 높은 농도로 함유하고 있다.

송아지의 질병 저항성을 높여 폐사율을 줄이므로 충분한 섭취가 필요하다.

한우는 초유분비량이 적고 조산하거나 수유를 거부하는 경우 인위적으로 초유를 공급해야 한다.

축산사업소 축산기술팀은 젖소농가에서 초유를 공급받아 품질검사와 저온살균을 거쳐, 영하 80℃로 급속냉동 보관한 후 필요한 한우농가에 공급하는 방식으로 초유은행을 운영한다.

2017년부터 운영된 초유은행은 지속적인 홍보와 한우농가의 입소문을 타면서 전년대비 60% 증가된 1,200여 농가에 4,800여 병을 공급했다.

2020년 2월부터 축산사업소 사무실이 농축산업무를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농업기술센터 농업인교육관 2층으로 이전해 초유은행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성호 장흥군 축산사업소장은 “초유은행 운영으로 관내 송아지의 질병 예방과 성장률 향상으로 한우농가 경영비용 절감에 크게 기여 하고 있다”며 “지역 전체 한우농가가 이용 할 수 있도록 확대 운영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한시사일보. All rights reserved.